자바스크립트를 지원하지 않을시 정상적인 서비스가 안될수 있습니다.

스킵 네비게이션


언론 속 IFFE

현재페이지인쇄
<전라일보 18.10.29>식품산업 수도 경쟁력 한단계 더 도약
IFFE 2018-10-30 13:33:07 83  

식품산업 수도 경쟁력 한단계 더 도약

<16회전주발효식품엑스포폐막 한국식품세계진출 ‘견인’>

 
 

제16회 전주국제발효식품엑스포(이하 전주발효식품엑스포)가 닷새간의 대장정을 마쳤다.


특히 올해는 발효식품시장의 부가가치를 극대화 시키며, 한국 식품의 세계 시장진출을 견인했다는 평이다.


29일 전라북도생물산업진흥원(이하 생진원)에 따르면, 25일부터 29일까지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개최된 제16회 전주발효식품엑스포가 이날 폐막식을 끝으로 마무리 되었다.


올해는 세계 21개국 360개 업체가 참가한 가운데 국내외 식품 관련 바이어와 각국 대사관 등 식품업계 고위 간부들이 현장을 직접 방문했다.


청년취업을 위해 채용된 채용박람회는 39개 지역 식품기업이 참가해 160여 명이 현장 면접을 진행, 현재까지 4명의 취업이 확정됐다. 43명이 2차 면접을 별도로 진행할 예정으로 향후 취업자 수는 더욱 늘어날 예정.


특별기획전시로 마련됐더 전북도식품명인대전과 연계 개최됐던 제13회 전북음식문화대전도 참관객들의 뜨거운 관심을 받았다.


더욱이 농식품 연구기관들로 구성된 삼락농정 아시아스마트농생명벨리관과 BT 특화상품 등으로 구성된 선도상품관, 전통발효식품업체들로 구성된 식품 마케팅관도 큰 호응을 얻었다.


이와 함께 식품기업과 취업준비생을 위한 채용박람회와 예비창업자들을 위한 창업컨설팅 프로그램이 행사기간동안 진행, 참관객들의 만족도를 높였다.


이날 진행된 폐막식에서는 5일 간의 성과를 돌아보면, ‘IFFE 우수상품 시상’으로 진행됐다. 농림축산식품부장관상에는 웃담요구르트의 ‘웃담사과요구르트’, (주)그린팜푸드 농업회사법인의 ‘미소예찬 한우장조림’, 지리산그린영농조합 운봉주조의 ‘야관문 쌀 막걸리’, 농업회사법인(주) 순창성가정식품의 ‘순창콩으로 만든 속 편한 (즉석)된장국’이 선정됐다.


이어 선화식품의 ‘선화포기김치’, 프로티젠의 ‘GABA 콕콕 김스낵’, (주)천년누리푸드의 ‘전주비빔빵’, 농업회사법인(유)산에들에의 ‘마흔앓이’, 진포상회의 ‘아라섬김’, 무주덕유산반딧골 영농조합법인의 ‘인삼콘플레이크’, 남영제약영농조합법인의 ‘홍삼정 매일건강’, 천연의 ‘백련비빔장&연근들깨드레싱’ 등 총 12개 기업이 수상했다.


김동수 전북생진원장은 “제16회 전주국제발효식품엑스포는 한국의 식품발전을 이끄는 행사로 거듭나며 대한민국의 식품산업 경쟁력을 한 단계 더 끌어올렸다”며 “다만, 행사기간 동안 악천후로 인해 일부 야외 프로그램이 준비한 만큼 제대로 운영되지 못한 아쉬움은 있지만 앞으로도 식품을 통한 전북도의 다양한 콘텐츠를 발굴, 확대해 전북도가 한국식품산업의 수도가 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박세린 기자  iceblue920@nate.com


http://www.jeollailbo.com/news/articleView.html?idxno=553832


목록 이전글 다음글